로그인메뉴

자유토론방
  1. home
  2. 커뮤니티
  3. 자유토론방
기사 확대기사 축소
게시물 내용
제목 부활절과 예수 선종(善終)
작성자 송촌산인 작성일 2018-04-07 오후 2:40:47  (조회 : 278)
첨부파일
1. 예수 선종 기원후 30년 1월 16일
파스카(Pascha 히브리어)라고 하는 무교절(無酵節, matzos, 이렛동안 누룩없는 빵을 먹되 그 기간이 1월 14일부터 1월 21일 까지 한다면 7일이 아니고 8일이 됨, 탈출기 12.15-19) 이틀전에 예수가 십자가형을 받게 될 것(마태 Matthew 26,1-2, 루카 Luke 22.1-2)이라고 제자들에게 말한 후 무교절 첫날 저녁에 12제자와 최후의 만찬을 마친 후 홀로 겟세마니동산에 가서 기도를 하고 밤에 제자들에게 돌아왔다.
그날 밤에 유다교 대사제와 율법학자 및 원로들이 보낸 무리들에 의해 예수가 붙잡혀 대사제 카야파의 집에 끌려가서 말하기를 ‘너희는 이제부터 사람의 아들이 전능하신 분의 오른쪽에 앉아 있는 것과 하늘의 구름을 타고 오는 것을 볼 것이다.’라고 말하자 하느님을 모독하는 말(히브리어 메시아Messiah 신성모독죄)이라고 하면서 조롱하고 이른 아침이 되자 예수를 결박하여 빌라도 총독에게 인계하자 예수를 채찍질하게 한 다음 메시아 모독죄에서 유다인의 왕을 사칭한 정치범(머리위에 죄명 유다인의 임금 예수라고 쓴 명패 붙임)으로 죄명을 바꿔 십자가에 처형하라고 하였다.
예수가 십자가를 지고 약 800m거리의 고난의 길(히브리어로 비아돌로사)을 올라가서 해골산(히브리어 골고타)에 도착하여 9시에 십자가에 못 박혀 마지막 숨을 거두기 직전에 큰소리로 ‘나의 하느님 나의 하느님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엘리엘리레마 사박타니)’하고 큰 소리로 울부짖고 6시간이 지난 오후 3시에 숨을 거두니(마태 26,17-27,45-51, 마르코 14,12-15,33-37) 춘추가 33세이고 1월 16일<레위기(23,4-7)에는 1월 14일이 파스카이고 15일이 무교절이라 한 것을 인용하여 16일로 하였음>이다. 운명시간 신시(申時 15시-17시)까지 상세히 표기하면서 정확한 사망년도 표시가 없어 아쉽다.
 
2. 부활절의 유래
부활절의 원래 이름은 봄의 축제인 유월절<逾越(踰月)節 Feast of passover 기원전 1446년경 이집트에서 탈출한 기념일>을 뜻하는 히브리어 파스카(Pascha)로 유다인의 새해가 니산월(Nissan) 14일 이고 그 다음 주일을 예수부활대축일로 지냈다.
이에따라 부활절이 매년 다른 날이 되었기 때문에 제14대 교황 빅토리우스1세(VictoriusⅠ 제위 189-199)가 부활절의 날짜를 춘분(春分 3월 21일 -3월 22일) 지나서 음력 보름 다음의 첫째 주일로 정하였다. 이에대한 논란을 없게 하기 위하여 콘스탄티누스황제(Constantinus 재위 306-377) 30년(325) 터키의 니케아공의회에서 유월절을 폐지하였다. 부활절은 2015년 4월 5일, 2016년 3월 27일, 2017년 4월 16일, 2018년 4월 1일이 각각 부활절 이었다.
유다교에서는 장례지낸 후 30일 동안 애도기간으로 설정하여 이 기간동안에는 새옷으로 갈아 입지도 이발도 하지 않으며 혼례식에도 참석하지 아니 한다고 하니 우리나라의 49재(四十九齋)와 흡사함으로 장례후 오순(五旬)전후의 날을 부활절로 지내는 듯 보여진다.
3. 예수 탄생
유다왕 헤로데 안티파스(Herotes antipas 재위 기원전4-기원후37)때 동방박사 3명(카스팔Caspar, 발타자르Balthasar, 멜키올Melchior)이 별을 보고 예수의 탄생을 알고 찾아 왔다고 하여 출생연도를 헤로데왕 즉위년으로 하였다. 성경에서 헤로데왕때 태어난 것은 분명하나 헤로데왕이 41년동안 왕위에 있었는데 무슨 근거로 즉위년을 탄생년으로 정하였는지 알 수 없고 또 어느달 어느날자 기록이 없이 다만 출생지가 베들레헴이라고 하였다(루카 2,11).
콘스탄티누스1세 황제 8년(313년) 이탈리아의 밀라노칙령으로 그리스도(그리스어 크리스토스Christos)를 정식 종교로 승인 받은 후 동황제 30년(325년)에 니케아 종교회의의 교리 논의 과정에서 탄생 년월일을 기원전 4년 12월 25일로 정하지 않았나 보여진다.
4. 무교절 규명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양의 피를 문설주에 바르는 파스카(過越節)날이 정월 14일 저녁이고 이달 보름이 무교절로 이렛동안 지내야 한다(레위기 23,4-7)하였고 탈출기(12,18-19)에는 누룩 없이 구운 빵을 먹는 무교절이 열나흗날 저녁부터 그 달 스무하룻날 저녁까지(머리글에는 이렛동안 이라고 하였는데 여기서는 계산상 여드레임)라고 하였으니 레위기 기록과 하루 차이가 난다.
 
독자리뷰
독자 리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메뉴

가톨릭수호닷컴좌경종북언행고발개인정보 처리방침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