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메뉴

수호칼럼  |  김원율칼럼
  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기사목록 
  2.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부활하신 예수님께서 호숫가에서 제자들에게 나타나셨다

글 | 김원율 안드레아 필자의 다른 기사

  • 메일보내기기사보내기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티베리아스 호수에서 세 번째로 자신의 모습을 드러내셨습니다. 제자들은 그물을 왼 쪽으로 내렸으나 밤새도록 아무 것도 잡지 못했습니다. 아침 무렵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나타나셔서 이르셨으나, 제자들은 예수님인줄 눈치채지 못하였습니다.

 

무얼 좀 잡으셨소?”

아무 것도 잡지 못했습니다.”

그물을 오른쪽으로 내리시오. 그러면 고기가 잡힐 것입니다.”

 

여기에서 그물을 왼쪽으로 내린 것은 세상으로부터 인정받을 것을 갈망하며 갈채와 명성에 현혹되는 삶, 거짓과 위선의 삶을 사는 것입니다. 고기를 한 마리도 잡지 못했음은 세상의 명예와 부귀영화, 재물을 추구하는 삶을 사는 자에게는 어떤 영적인 소득이 없음을 뜻합니다. 부활하신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그물을 오른쪽으로 내리라고 가르치신 것은 부활의 삶, 사랑과 겸손의 삶을 살아야 함을 가르치신 것입니다. 

제자들은 그물을 오른쪽으로 내려 큰 고기를 153마리나 잡았습니다. 100503이라는 숫자는 각자 뜻하는 바가 있습니다. 100은 꽉 찬 숫자입니다. 씨뿌리는 자의 비유에서 좋은 밭에 뿌려진 씨앗은 백배의 열매를 맺으리라고 예수님은 가르치셨습니다. 또한 세계의 이방민족이 모두 교회 안에 모여들 것임을 예언하신 것입니다. 5050년마다 대희년을 선포하는 데서 알 수 있듯이 억압으로부터 해방, 죄로부터 풀려남을 뜻하며 희망을 나타냅니다. 3은 사랑이신 성부, 성자, 성령의 3위일체를 뜻합니다. 그물은 거룩하고 보편된 교회를 뜻하며 그물이 가득 찼음에도 찢어지지 않음은 교회가 주님 안에서 영원할 것임을 뜻합니다. 

제자들이 베드로와 함께 그물을 끌어 올림은 교회의 수위권을 지닌 베드로와 더불어 사도로부터 교회가 이어져 내려올 것임을 뜻합니다. 예수님이 제자들과 같이 빵과 물고기를 드신 것은 예수님께서 영적으로 부활하신 것이 아니라 육신으로 부활하셨음을 나타냅니다. 그러므로 예수님이 부활하신 것은 환상(幻像)이 아닙니다. 이 아침 식사에서 제자들은 예수님과 함께 식사공동체 즉 성찬례 공동체를 형성하였습니다.

주님께서 참으로 부활하셨도다! 알렐루야! 

(2022. 4. 22. 부활 제8일에)

  • 메일보내기기사보내기
등록일 : 2022-07-19 05:15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가톨릭수호닷컴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 리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

하단메뉴

가톨릭수호닷컴좌경종북언행고발개인정보 처리방침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